두 손 깎지 끼고 ‘엄지 위치’ 로 알 수 있는 ‘자신의 진짜 성격’